회원 가입은 간단한 기본 정보만으로 가능합니다. 회원이 되시면 사랑방 활동 및 다양한 기능을
사용 하실수 있습니다.
찾으시는 게시물이 있으실 경우 아래
검색란에 원하시는 단어를 입력하신후
검색 하시길 바랍니다.
50

37. 렌즈 선택하기

조회 수 12933 추천 수 0 2012.05.11 12:17:04

지난 해 있었던 두 차례의 히말라야 트레킹을 준비하면서 촬영장비 몇 가지를 교체하기도 하고 새로 구입하기도 했다.

우선 카메라를 1Ds Mark lll에서 더 작고 가벼운 5D mark ll로 교체했고 렌즈도 무거운 24-70mm를 가볍고 줌 범위가 더 큰

24-105mm로 바꾸었다. 그리고 70-200mm를 새로 구입했다. 즐겨 쓰는 단초점 렌즈 몇 개를 다 가져갈 수도 없고 아무래도

걸으며 사진을 촬영하려면 사용의 편리성을 간과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

 

그런데 내가 산 70-200mm 렌즈에 대해 몇몇 분이 왜 F2.8을 사지 않고 F4를 샀느냐고 했다. 히말라야 다녀온 후에도 계속

사용할 렌즈라면 아무래도 F4보다는 F2.8을 사는 게 좋을텐데 하기도 했다.

나도 렌즈 하나 살 때 심사숙고를 해서 산다. 덜컥 사놓고 나서 별로 쓸모가 없어서도 안 되고 사용에 불편해서도 안 되기

때문이다.

 

물론 더 밝은 렌즈를 사용하면 좋은 점이 많다. 수동으로 초점을 맞출 때도 더 밝으니 좋고, 노출조건이 열악한 경우에도

ISO 감도를 덜 높여도 되고, 조리개 완전개방시 배경을 더 흐리게 할 수도 있고 셔터속도가 더 빨라지니 카메라 흔들림이

적어져서 또 좋다.

그러나 지금까지 내가 촬영해 온 풍경사진에서 위의 장점에서 얻을 수 있는 것보다 단점이 더 많기 때문에 F4를 산 것이다.

 

먼저 F4는 F2.8에 비해 가볍다. 하루에 8시간에서 12시간 이상 고지대를 걷는 트레킹에서 몸에 휴대할 건 가벼울수록 좋다.

그리고 트레킹에서 돌아와서도 한라산을 오르내리는 산행촬영을 계속하려면 장비가 가벼워야 한다.

두 렌즈의 무게를 비교해 보면 1.5kg인 F2.8에 비해 F4는 절반 밖에 안 되는 760g에 불과하다. 무게만 그런 게 아니고 부피도

당연히 훨씬 적다. F4는 허리에 착용해 카메라를 넣는 벨트팩의 옆 주머니에 들어가지만 F2.8을 커서 넣을 수가 없다. 렌즈를

교환하기 위해 배낭을 내려야 하느냐 마느냐는 걸으며 촬영해야 하는 경우 피로도에도 큰 영향을 주게 되고 귀찮아서 렌즈를

교환하지 않고 대강 촬영하는 경우까지 생길 수도 있다. 물론 F4는 값도 싸다.

 

이렇게 이야기해 주는데도 '그렇더라도 F2.8을 사야지...'하는 사람에겐 사실 더 해줄 말이 없다. ^^*~

제주에서 사진을 하다 보니 이런 저런 사람들을 많이 만나게 된다. 그리고 가끔은 촬영 포인트를 잘 모르는 육지에서 온 분들과

동행출사를 하기도 한다. 지난해에도 6월부터 8월까지 많은 분들을 만났다. 혼자 오신 분도 있고 서넛이 함께 오시는 분들도

있었다.

그 중에는 몸집이 작은 여자들도 있었는데 한결같이 70-200mm 렌즈는 크고 무거운 F2.8이어서 내가 물어봤다. 이 렌즈를 사고

나서 조리개를 2.8로 다 열어서 몇 번이나 촬영했느냐고 했더니 '한결같이' 그런 적은 없다고 한다. 하하하 ~~~

그분들은 도리어 작고 가벼운 내 F4 렌즈를 신기한 듯 들어보기도 했다.

 

무조건 F4를 사라는 게 아니라 자신의 사진용도에 맞는 렌즈를 사라는 이야기다. 인물사진을 주로 촬영하는 사람은 그리고 좀 더

빠른 셔터속도가 필요한 사람은 당연히 더 밝은 렌즈가 필요하겠지만 휴대하고 장시간 많이 걸어야하는 등 체력을 감안해야 하는

사진인에겐 장점보다 단점이 많은 장비는 피하라는 이야기다. 모르면 비싼 걸 사라는 말이 있지만 그 말이 다 맞지는 않다.

내가 오래 사용했던 617파노라마 카메라의 렌즈는 F8이었다.

 

 

 


profile

안단테

May 20, 2012
*.185.20.23

지당하신 말씀입니다.

profile

향/홈지기

May 20, 2012
*.8.73.212

안단테  님이 여기까지 오셨군요~

반갑고 고맙습니다.

profile

재스퍼

November 29, 2013
*.96.99.134

맞습니다.  ^^

저도 이번에 도쿄에 다녀왔는데요.

16-35, 70-200 ( 곱하기 2의 익스텐더도 함께요) , 그리고 50배줌이 되는 소니 똑딱이를 가지고 갔습니다.

첫날은 다 들고 다니다가 지쳐서 둘째날부터는 그냥 16-35와 똑딱이만 들고 다녔습니다.

그런데도 무지 힘들었습니다.  ^^

70-200, F4 에 그런 이점이 있는 줄 처음 알았습니다.   +_+

profile

홈지기

November 29, 2013
*.8.73.212

저는 지금도 70-200 F4를 사용하는데 전혀 불편한 점이 없습니다.

작고 가볍고 값도 싸고 ... 장점이 훨씬 많습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 앤젤 애덤스(Ansel Adams)와 ‘촬영 당시의 느낌’ imagefile

49. 17개월간의 작업

48. 달력사진

47. 원로 그리고 대가

46. 인디카포럼 imagefile

45. 한라산 산행촬영 400회의 회고 imagefile [5]

44. 사진전을 열면서- imagefile [2]

43. 천안에서- imagefile [6]

42. "영상앨범 산"에 출연한 후- imagefile

41."김봉선 사진 슬라이드쇼 아름다운 제주-한라산"을 내면서- imagefile

40. 데이터가 저장된 하드디스크의 고장 [4]

39. 산행일기-90 imagefile [1]

38. 365회째 산행을 하고 imagefile [2]

37. 렌즈 선택하기 [4]

36. 사진의 제목 [2]

35. 사진 고르기 imagefile [3]

34. 불필요한 나뭇가지 없애기 imagefile

33. 사진을 어떻게 찍느냐고...?

32. 카메라 렌즈 이용하기 imagefile [8]

31. 느낌의 차이-2 imagefile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