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가입은 간단한 기본 정보만으로 가능합니다. 회원이 되시면 사랑방 활동 및 다양한 기능을
사용 하실수 있습니다.
찾으시는 게시물이 있으실 경우 아래
검색란에 원하시는 단어를 입력하신후
검색 하시길 바랍니다.
50

48. 달력사진

조회 수 1489 추천 수 0 2018.08.03 10:49:07

지난 5월 달력제작을 한다는 서울의 어느 분한테서 전화가 왔다. 내 사진을 좀 보고 싶단다. 나를 어떻게 아느냐고

했더니 금년도 한국은행제주본부의 달력을 보고 알았다고 한다. 12장짜리 탁상용 달력에 있는 내 프로필을 보고

연락처를 알았고 거기에 있는 홈페이지 주소에 들어가서 사진을 봤는데 원본사진을 보고 싶단다. 그 후 몇 번인가

전화를 주고받다가 어느 날 제주의 우리 집에 직접 찾아왔다. 혼자서가 아니라 부인과 또 직접 실무를 담당한다는

따님까지 세 식구가 함께 내려왔다. 그동안 전화를 주고받던 대표이사라는 그분은 나보다 나이가 훨씬 많은데도

목소리부터 짱짱했다. 거실에서 차를 마시면서 내가 편집한 아름다운 제주-한라산슬라이드쇼를 보기도 하고

작업실에 들어가서 원본사진을 여러 컷 보기도 했다.


달력제작만 50년 가까이 했다고 한다. 그래서 전국의 많은 사진가를 알고 있고 누가 어떤 사진을 찍는지도 거의

알고 있는데 내게서는 처음 보는 한라산 사진이 많아서 놀랐다는 손님으로서의 덕담도 했다. 내가 물었다.

혹여 사진가의 작품에 대해 달력사진이라고 하면 그게 무슨 뜻인지 아시는지요.”

아다마다요. 화가의 그림을 보고 이발소그림이라고 하는 것과 같지요.”

그러면서 사진에 대해 하는 말이 달력사진을 우습게 보는 사람도 있지만 좋은 달력사진만큼만 찍어도 그 사람은

사진 잘 찍는 사람이라고 정색을 하며 말했다. 산봉우리 아래로 운해가 스쳐갈 때 셔터를 누르면 작품사진이 되고

운해가 흘러간 후 셔터를 누르면 달력사진이 된다고도 하는데 과연 그럴까요 하면서 2018년도 달력 카탈로그를

한 권 주면서 보라고 한다.

백두산에서 한라산까지는 물론 영국의 타워브리지에서 미국의 브라이스캐년까지 한 마디로 세계 곳곳의 사진이

다 모여 있었다. 내가 하는 방식과는 다른 사진도 있고 나도 이런 사진 한 번 찍어봤으면 원이 없겠다고 할 정도로

탐나는 사진도 있다.

 

그분의 별도 요청대로 오리지널 달력사진을 찍기 위해 일부러 카메라 들고 나가진 않겠지만 내가 지금까지

해 온 사진이 그리고 지금 하고 있고 앞으로도 계속할 사진이 어떤 사진인지는 구분하지 않으려고 한다.

내 사진이 어떤 사진이건 맨 처음 카메라에 필름을 넣고 마음에 드는 프레임대로 셔터를 눌러 사진을 찍고 현상탱크

흔들어 필름을 현상하고 밤 세우며 암실에서 시큼한 산성경막정착제냄새를 맡으며 행복해 하던 마음으로

사진을 하려고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 앤젤 애덤스(Ansel Adams)와 ‘촬영 당시의 느낌’ imagefile

49. 17개월간의 작업

48. 달력사진

47. 원로 그리고 대가

46. 인디카포럼 imagefile

45. 한라산 산행촬영 400회의 회고 imagefile [5]

44. 사진전을 열면서- imagefile [2]

43. 천안에서- imagefile [6]

42. "영상앨범 산"에 출연한 후- imagefile

41."김봉선 사진 슬라이드쇼 아름다운 제주-한라산"을 내면서- imagefile

40. 데이터가 저장된 하드디스크의 고장 [4]

39. 산행일기-90 imagefile [1]

38. 365회째 산행을 하고 imagefile [2]

37. 렌즈 선택하기 [4]

36. 사진의 제목 [2]

35. 사진 고르기 imagefile [3]

34. 불필요한 나뭇가지 없애기 imagefile

33. 사진을 어떻게 찍느냐고...?

32. 카메라 렌즈 이용하기 imagefile [8]

31. 느낌의 차이-2 imagefile [6]